교차로 뉴스
조인스랜드

SKT, 건기연 등과 5G 기반 스마트 건설 혁신 협력

조인스랜드 | 기사입력 : 2019-09-02 10:48:00 프린트
SK텔레콤은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현대건설기계, SK건설, 트림블 등과 '5G 기반 스마트 건설' 기술 혁신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SK텔레콤과 현대건설기계, 트림블 3개사가 작년 12월 맺은 업무 협약에 건설기술연구원과 SK건설이 추가로 참여했다.

5개 기관은 내달 경기도 연천군 건설기술연구원 연천SOC실증센터에서 기존 건설 현장과 스마트 건설 현장의 업무 생산성과 효율성을 비교 측정해 다양한 건설 현장에서 최적의 효과를 낼 수 있는 기술 적용 프로세스를 확립할 예정이다.

5G 기반 스마트 건설기술에는 ▲ 드론 활용 자동 측량 ▲ 인공지능(AI) 자동화 장비 활용 시공 ▲ 사물인터넷(IoT) 측위 센서와 실시간 고화질 영상 관제 등이 포함된다.
 ;
$IMG{FILE2019090200014}

SK텔레콤은 통신 인프라 구축 및 AI와 IoT 기술을 제공하고, 건설기술연구원은 실험 부지 제공, 5G 스마트건설 기술 정착을 위한 지원 정책과 제도 기반 확립을 맡는다. 현대건설기계가 지능형 건설 중장비를 공급하고 SK건설은 비교 실험을 위한 건설 현장 시나리오 개발 및 공사를, 트림블은 건설 현장 전반에 대한 전문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들 기관은 연내 평가실험 결과를 발표하고 5G 스마트 건설기술의 국내외 시장 진출을 위한 서비스 개발과 상용화에도 협력할 예정이다.


본 보도자료는 조인스랜드 에서 제공합니다.

기사에 대한 의견쓰기

교차로 선택교차로선택